검색

안산 감골도서관 ‘독서보조기기 국고지원사업’ 공모 선정

독서 불편 해소 위해‘독서보조기기 관외대출’ 운영

가 -가 +

이태호 기자
기사입력 2021-05-12

 

 

  ▲ 안산 감골도서관 ‘독서보조기기 국고지원사업’ 공모 선정


안산시(시장 윤화섭) 감골도서관은 ‘다 함께 책 읽으면서 가자’라는 뜻의 ‘함께 읽음書 가요’를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함께 읽음書 가요’ 사업은 독서보조기기 관외대출사업으로, 감골도서관은 국립장애인도서관에서 주관한 ‘2021년 공공도서관 독서보조기기 국고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감골도서관은 장애인 독서 불편 해소를 위해 장애인복지시설을 대상으로 독서에 가장 취약한 장애 유형과 많은 이용이 예상되는 독서보조기기 품목 등을 조사·선정했으며, 관내 장애인·노인 복지시설에 대해 오는 20일까지 독서보조기기 관외대출 수요조사를 실시한다.

 

대출 독서보조기기는 ▲점자정보단말기(1대) ▲탁상용 독서확대기(1대) ▲광학문자판독기(1대) ▲음성독서기(2대) 등이며, 1개소당 최대 3대(2개소 선정 예정)를 대출할 수 있다.

 

도서 30권도 대출가능하며 대출 후에는 기관 자체적으로 관리를 하게 된다. 대출기간은 기관별 6개월이다.

 

김경림 감골도서관장은 “코로나19로 도서관 방문에 어려움이 있고, 정보 접근에 더 취약한 장애인 이용자에게 균등한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인 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위해 찾아가는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겠다”며 “누구도 소외되지 않고 우리 함께 읽으면서 책으로 위로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독서보조기기 관외대출 등 궁금한 사항은 감골도서관(1666-1234)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안산신문. All rights reserved.